• 최종편집 2020-03-30(일)

국가무형문화재 이수자 선정 심사…안동차전놀이 등 52건

국립무형유산원, 12월까지 심사 진행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0.01.29 15:34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2.jpg
국가무형문화재 제24호 안동차전놀이 ⓒ문화재청

 

[엠에스뉴스=송은아 기자] 문화재청 국립무형유산원은 국가무형문화재 이수자를 선정하기 위한 2020년도 국가무형문화재 이수심사를 오는 3월부터 12월까지 시행한다. 올해 이수심사를 받는 대상은 안동차전놀이 등 총 52건이다.
 
국가무형문화재 보유자나 보유단체로부터 해당 국가무형문화재의 전수교육을 수료하고, 국가에서 시행하는 이수심사(기량심사)를 거쳐 전수교육 이수증을 발급받으면 ‘이수자’가 될 수 있다.
 
국가무형문화재 이수자가 되면 국가가 지원하는 각종 전승활동 사업에 참여할 수 있다. 또한 문화예술교육사 2급 자격증 취득과 함께 학교·문화기반시설에서 교육강사로 활동할 수 있는 자격이 주어진다.
 
올해부터는 보유자나 보유단체 외에도 전수교육학교를 수료한 전수자도 처음으로 이수 심사를 받을 수 있게 됐다. 연차적으로 보유자 부재종목에 대한 이수심사도 펼칠 예정이다. 국가무형문화재 보유자가 작고하거나 연세가 많아 명예보유자로 전환되는 등의 이유로 보유자가 없어진 개인종목에 대한 이수심사 기회를 균등하게 제공하기 위해서다.
 
종목별 심사 대상자, 일시·장소, 평가범위와 방법 등에 관한 더 자세한 사항은 문화재청 누리집과 국립무형유산원 누리집을 참고하면 된다.

[엠에스뉴스=송은아 기자] news@msnews.kr 이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태그

전체댓글 0

  • 27332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국가무형문화재 이수자 선정 심사…안동차전놀이 등 52건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