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0-07-06(토)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0.03.14 11:39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20.jpg
한국심리학회가 코로나19 스트레스 극복을 위해 심리적 방역 무로 상담을 진행중이다. ⓒ중앙방역대책본부
 
[엠네스뉴스=송은아 기자] 질병관리본부 중앙방역대책본부와 한국심리학회는 코로나19로 인한 스트레스 극복을 위한 '심리적 방역' 차원의 전문 심리 상담을 실시(무료상담)하고 있다고 밝혔다.
 
중앙방역대책본부에 따르면 감염병 유행 상황에서 1339콜센터에는 우울감, 불안감 호소와 같은 심리상담 민원이 하루 10여건 발생하고 있다.
 
이에 한국심리학회(코로나19 특별대책위원회)는 "시간이 지날수록 '마음 돌봄'이 필요한 국민들이 더 증가할 수 있다"면서 "1차 자원한 전문가 약 230명이 하루 8명씩(상담전화 2개 회선) 전문적인 심리 상담을 제공하는데 힘을 보태기로 했다"고 전했다.
 
한국심리학회 코로나19 특별대책위원회 육성필 위원장은 "학회 공인의 심리상담 전공교수 및 1급 심리 상담전문가 230여명이 자발적으로 참여해 코로나19 위기극복에 보탬이 되고자 질병관리본부와 협의해 지원하기로 했다"며 "이번 심리상담은 하루 약 48건 정도의 상담이 가능할 것으로 보이나, 이후 심리 상담량이 증가할 경우 회선증대를 통해 코로나19 극복에 동참 의지가 있으며, 앞으로 2차, 3차 지속적인 심리 상담을 계획하고 있다"고 말했다.
 
한국심리학회 전문가를 통한 심리상담은 질병관리본부 콜센터(1339)로 신청하면 된다. 콜센터에서는 전화 상담을 안내해준다. 상담은 평일과 주말 오전 9시부터 오후 9시까지 가능하다.
[엠에스뉴스=송은아 기자] news@msnews.kr 이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BEST 뉴스

전체댓글 0

  • 09335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한국심리학회, 코로나19 '심리적 방역' 무료 상담 실시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